[기사] 집에서 혼자 죽는 건 불행한 죽음일까?

2022. 10. 25. 15:55ATO 공부/자료 읽기




마지막, 노쇠한 상태로 집에서 죽음을 맞으려면 간병, 간호, 의료 서비스가 꼭 필요하다. 하지만 병원이나 시설에 들어가는 것은 피해야 한다면 어떻게 하란 말인가? 여기에서 해결책으로 등장하는 것이 일본의 간병보험(개호보험)이다. 요양보호사, 간호사의 가정 방문 서비스를 포함하여 통원·입원 서비스를 포괄하여 제공하는 이 보험제도는 노인이 자기 집에서 마지막을 준비하고 맞이하는 데 있어서 필수적인 서비스를 제공한다. 쉽게 말해, 집에서 필요한 요양을 요양보호사가, 의료적 돌봄을 간호사와 의사가 방문하여 제공하는 것이다.



https://m.hani.co.kr/arti/science/science_general/1064101.html?_fr=fb#ace04ou

집에서 혼자 죽는 건 불행한 죽음일까?

김준혁의 의학과 서사(66)‘집에서 혼자 죽기를 권하다’…도발적 주장 뒤에 있는 것들

www.hani.co.kr